목회자칼럼
부모의 신앙이 나의 신앙이 될 때까지 1

Date

부모의 신앙이 나의 신앙이 될 때까지 1

2022/10/02

오   윤   희

 

어릴 때부터 부모의 손에 이끌려 교회에서 자라온 자녀들을 생각해 보십시오. 직장 혹은 대학 때문에 부모의 품을 떠나게 되면, 많은 자녀들이 교회를 떠나게 된다는 안타까운 소식을 듣습니다. 왜 그런지 아시나요? 그들은 부모의 신앙으로 교회를 다닌 것이지 그들 자신의 신앙으로 교회를 다닌 것이 아니었기 때문입니다. 안타깝지만, 우리의 자녀들에게 영적인 임팩트가 강력하게 미칠 수 있는 골든 타임은 부모의 품을 떠나기 전까지입니다. 이 시기에, 교회가 그리고 부모가 우리의 자녀들에게 어떤 관심을 갖고 있느냐가 아주 중요합니다. 교회와 부모는 자녀들이 자신 스스로 자신의 신앙의 정체성을 고민하도록 도와주어야 합니다. 부모의 신앙이 아니라, 그들 자신의 신앙이 되도록 도와 주어야 한다는 것입니다.

 

저는 그런 의미에서 우리의 자녀들이 부모와 함께 주일온가족예배에 참석하는 것이 아주 유익하다고 생각합니다. 부모와 똑같이 기도하고, 똑같이 헌금드리고, 똑같이 찬양부르고, 똑같이 말씀의 도전을 받고, 똑같이 헌신의 결단을 하고, 똑같이 주의만찬에 참여함으로써, 부모와 자녀들이 주일온가족예배라는 공통분모를 가지게 됩니다. 이것을 계기로 부모는 자녀와 영적인 대화를 시도할 수 있습니다. 교회는 우리의 자녀들이 주일온가족예배에 수동적으로 참여하지 않도록 그들에게 자극을 주어야 합니다. 예배를 지켜보는 방관자가 아니라 적극적으로 참여하여 그들도 생수교회의 한 지체됨을 경험하도록 해야 합니다.

 

저는 앞으로 우리의 자녀들이 주일온가족예배에 적극적으로 참여하도록 독려하고자 합니다. 우리의 자녀들이 주일온가족예배를 위해 여러가지 방면으로 섬길 수 있도록 독려하고자 합니다. 우리의 자녀들이 주일온가족예배에서 부모들 앞에서 자신 스스로의 신앙의 길을 찾아가는 과정을 보여 주도록 격려하고자 합니다. 지금 당장은 아니지만 앞으로 언젠가, 우리의 자녀들이 주체가 되어 대표기도도 하고, 설교도 하고, 특별찬양도 부르는 그런 헌신예배도 드려질 수 있기를 기대해 봅니다. 이를 위해서는 부모와 어른들의 기도와 관심이 필수이겠지요

목회자 칼럼 보기

슬기로운 교회생활 1 Wise Church Life 1

과거의 덫에서 빠져 나오십시오! 교회가 무엇일까요? 성경은 교회를 여러가지로 설명하는데, 그 중에 하나는 “그리스도 안에서 한 몸!”입니다. 그리스도를 믿는 믿음의 사람들이 하나되는 모임이 교회라는 것이지요.

Read More »

자아 내려놓기 To Put down Ego

자아 내려놓기 To Put down Ego 2023/01/22 오   윤   희   구원에 이르는 믿음은 자신이 자신의 자아를 내려놓아야만 하는 존재임을 인정할 때, 비로소 시작됩니다. 죄인된

Read More »

영혼을 바라보는 눈

영혼을 바라보는 눈 2023/01/08 오   윤   희   그리스도인이 된 이후로 사람들을 만날 때마다 항상 궁금해 하는 것이 있습니다. “저들의 영혼은 과연 그리스도 예수님 안에

Read More »

Merry Christmas! In Christ!

Merry Christmas! In Christ! 2022/12/25 오   윤   희   어느덧 2022년도가 저물어 갑니다. 지난 봄에는 세계를 충격에 빠뜨렸던 사건이 터졌습니다. 러시아가 우크라이나를 침공하여 전쟁을 일으킨

Read More »

고 김지전 님을 추모하며

故 김지전님을 추모하며 2022/11/27 오   윤   희 故 김지전 어르신이 지난 월요일에 소천하셨습니다. 여러 번의 고비가 있었던 힘겨운 투병 끝에 하나님의 부르심을 받았습니다. 교회에서 진행되는

Read More »

거룩한 평안

거룩한 평안 Holy Peace 2022/11/13 오   윤   희   노아는 하나님의 호의를 얻었습니다. 그래서, 온 땅을 뒤덮은 홍수 중에도 노아와 그의 가족은 생명을 건질 수

Read More »

예배와 같은 사무총회를 기대하면서

딱딱한 회의시간이 아닌 예배와 같은 사무총회를 기대하면서 2022/10/30 오   윤   희   오늘은 우리교회의 정기사무총회가 있는 날입니다. 우리교회에서 정기사무총회는 아주 중요한 시간입니다. 그런데, 사무총회가 마치

Read More »

하나님과 다투는 줄도 모르고

하나님과 다투는 줄도 모르고 2022/10/23 오   윤   희   요셉은 형들로부터 미움을 받았습니다. 아버지의 사랑을 독차지하던 요셉은 형들이 보기에 얄밉기 짝이 없었습니다. 더군다나, 요셉이 꾼

Read More »

화장실에 물이 새고 있어요!

화장실에 물이 새고 있어요 2022/10/16 오   윤   희   지난 주에 본당 남자화장실 바닥에 물이 흥건하게 젖어 있는 것을 보셨을 것입니다. 그 원인은 수도관이 변기

Read More »

믿음에 근거한 자신감

믿음에 근거한 자신감 2022/09/25 오   윤   희 창세기 26잘의 기록에 의하면, 이삭은 그랄에 머물면서 큰 부자가 되었습니다. 그런데, 그랄 사람들이 시기하여 이삭이 사용하던 우물을 메워버리고

Read More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