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회자칼럼
하늘나라 시민권자로 산다는 것

Date

To Live as a Citizen of the Heavenly Kingdom

하늘나라 시민권자로 산다는 것

To Live as a Citizen of the Heavenly Kingdom

2023/01/15

오   윤   희

 

바울 사도는 빌립보 교회의 지체(회원)들에게 복음에 합당한 시민권자로 살 것을 간곡히 부탁하였습니다. 빌립보 사람들에게 시민권이라는 단어는 자기네들이 로마제국의 상류층 시민권자로서 누리는 특권인 동시에 로마제국의 시민권자로서 빌립보 사회를 위해서 감당해야 할 책임과 의무를 뜻하는 말이었습니다. 로마제국의 시민권자로서 사회공동체를 위해서노블리스 오블리제를 실천하는 것이 그들에게는 큰 자긍심이었습니다. 이런 배경을 지닌 빌립보 교회의 지체들에게 복음에 합당한 시민권자, 하늘 나라의 시민권자에 걸맞게 살자는 바울의 부탁은 하늘 나라의 시민으로서 그에 걸맞는 책임있는 행동이 있음을 뜻하는 것이었습니다. 바울의 글을 통해서 성령 하나님은 하늘 나라의 시민권자인 우리에게 두 가지 책임을 말씀합니다.

 

첫째, “그리스도의 몸의 하나됨을 힘써 지키라!” 하늘 나라의 시민권자는 예수 그리스도의 복음 안에서 한마음이 되어 예수 그리스도의 몸된 생수교회의 하나됨을 힘써 지켜내야 합니다. 휴스턴에 있는 어느 교회의 교인(회원) 증명서에 설명된 회원의 첫번째 책임을 소개합니다.

 

나는 OO교회의 회원으로서 OO교회의 하나됨을 힘써 지킬 것입니다. 이를 위해서, 첫째, 지체를 사랑으로 대하겠습니다. 둘째, 다툼이 생기면, 지체를 뒤에서 비방하지 않고 성경의 가르침에 따라서 신속하게 해결하겠습니다. 셋째, 교회의 인도자에게 순종하겠습니다.”

 

둘째, “고난을 잘 견뎌내라!” 그리스도의 복음에 합당하게 살아가는 하늘 나라의 시민권자는 이 세상에서 많은 대적과 고난을 경험하게 됩니다. 은혜로 우리로 하여금 그리스도를 믿게 하신 하나님은 같은 은혜로 우리로 하여금 고난도 받게 하십니다. 그러니까, (예수님 때문에) 고난을 당한다는 것은 우리가 구원받은 그리스도인이라는 강력한 증거입니다. 그래서, 고난을 없애 달라고 하지 않고 고난을 잘 견뎌내라고 하는 것입니다.

목회자 칼럼 보기

슬기로운 교회생활 1 Wise Church Life 1

과거의 덫에서 빠져 나오십시오! 교회가 무엇일까요? 성경은 교회를 여러가지로 설명하는데, 그 중에 하나는 “그리스도 안에서 한 몸!”입니다. 그리스도를 믿는 믿음의 사람들이 하나되는 모임이 교회라는 것이지요.

Read More »

자아 내려놓기 To Put down Ego

자아 내려놓기 To Put down Ego 2023/01/22 오   윤   희   구원에 이르는 믿음은 자신이 자신의 자아를 내려놓아야만 하는 존재임을 인정할 때, 비로소 시작됩니다. 죄인된

Read More »

영혼을 바라보는 눈

영혼을 바라보는 눈 2023/01/08 오   윤   희   그리스도인이 된 이후로 사람들을 만날 때마다 항상 궁금해 하는 것이 있습니다. “저들의 영혼은 과연 그리스도 예수님 안에

Read More »

Merry Christmas! In Christ!

Merry Christmas! In Christ! 2022/12/25 오   윤   희   어느덧 2022년도가 저물어 갑니다. 지난 봄에는 세계를 충격에 빠뜨렸던 사건이 터졌습니다. 러시아가 우크라이나를 침공하여 전쟁을 일으킨

Read More »

고 김지전 님을 추모하며

故 김지전님을 추모하며 2022/11/27 오   윤   희 故 김지전 어르신이 지난 월요일에 소천하셨습니다. 여러 번의 고비가 있었던 힘겨운 투병 끝에 하나님의 부르심을 받았습니다. 교회에서 진행되는

Read More »

거룩한 평안

거룩한 평안 Holy Peace 2022/11/13 오   윤   희   노아는 하나님의 호의를 얻었습니다. 그래서, 온 땅을 뒤덮은 홍수 중에도 노아와 그의 가족은 생명을 건질 수

Read More »

예배와 같은 사무총회를 기대하면서

딱딱한 회의시간이 아닌 예배와 같은 사무총회를 기대하면서 2022/10/30 오   윤   희   오늘은 우리교회의 정기사무총회가 있는 날입니다. 우리교회에서 정기사무총회는 아주 중요한 시간입니다. 그런데, 사무총회가 마치

Read More »

하나님과 다투는 줄도 모르고

하나님과 다투는 줄도 모르고 2022/10/23 오   윤   희   요셉은 형들로부터 미움을 받았습니다. 아버지의 사랑을 독차지하던 요셉은 형들이 보기에 얄밉기 짝이 없었습니다. 더군다나, 요셉이 꾼

Read More »

화장실에 물이 새고 있어요!

화장실에 물이 새고 있어요 2022/10/16 오   윤   희   지난 주에 본당 남자화장실 바닥에 물이 흥건하게 젖어 있는 것을 보셨을 것입니다. 그 원인은 수도관이 변기

Read More »

믿음에 근거한 자신감

믿음에 근거한 자신감 2022/09/25 오   윤   희 창세기 26잘의 기록에 의하면, 이삭은 그랄에 머물면서 큰 부자가 되었습니다. 그런데, 그랄 사람들이 시기하여 이삭이 사용하던 우물을 메워버리고

Read More »